충치나 잇몸질환, 사고등으로 인하여 이가 깨지거나 빠지는 수가 있습니다. 이렇게 깨지거나 빠진 치아를 원래의 형태로 회복시켜, 음식을 씹거나 발음 등의 기능과 심미성을  회복하는것을 보철치료라 합니다.

빠진 치아를 방치해 두면, 양 옆의 치아가 빠진 치아가 위치해 있던 빈 공간으로 쏠리거나, 위 아래로 맞물리는 치아가 내려와 그 틈새로 음식물이 끼어 충치나 잇몸 질환이 생기기 쉽습니다. 또한, 음식물을 제대로 씹기 어렵고 소화 기능이 저하되어 다른 질환을 불러오기도 하고, 입주위의 근육이 수축, 변형되면서 얼굴 형태가 변하기도 합니다.

특히 앞니가 빠진 경우에는 발음이 부정확해지고, 미용상 보기 흉하므로 대인관계에서 자신감을 잃기 쉽습니다. 따라서 이가 빠지면 빠른 시일안에 보철치료를 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이상적인 보철물이란 원래의 신체 즉, 원래의 자기치아와 거의 동일하게 보이면서 원래의 치아가 담당하던 기능을 거의 동일하게 수행할 수 있도록, 그리고 충분한 내구성을 가지도록 만들어져야 합니다.

 잃어버린 치아를 회복하는 방법으로는 브릿지와 같은 고정성보철물이나 의치, 그리고 임플란트라고 하는 인공치근을 이용하는 것입니다

보철치료의 종류

치아의 형태를 복원하는 보철치료는 뺏다 끼웠다 할 수 있는가에 따라, 고정성 보철과 가철성 보철로 나눌 수 있습니다.

고정성보철

고정성 보철은 이를 씌우거나(크라운), 양 옆의 치아를 기둥삼아  연결하여 인공 치아를 고정하는 브릿지가  있습니다.

크라운(Crown)

외상이나 우식이 심하여 건강한 치아부분이 충분히 남아있지 않는 경우나, 그것으로 인해 신경치료를 받은 치아의 경우 치아가 파절되는 것을 막기 위하여 치아에 모자를 씌워주어 치아의 원래의 모양을 회복하는 것으로 치아가 기능적으로 사용될 수 있게 하여줍니다.

브릿지(Brigde)

치아가 빠진 경우 빠진 부분의 양 옆에 있는 치아를 다듬어서 다리를 걸어 씌우는 방법입니다. 그 부위와 상실된 치아의 갯수에 따라 브릿지를 하셔야 하는 치아의 갯수는 달라집니다
 


병원소개   |   치아교정   |   일반치과치료   |   치과상식   |   Contact Us